주요뉴스
최종편집2020-02-21 23:21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해외여행 떠나기 전 알아두세요"…안전 지침 4가지
상태바
"해외여행 떠나기 전 알아두세요"…안전 지침 4가지
  • 하이몽골리아 뉴스 기자
  • 승인 2020.02.05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 중국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우한폐렴)로 인해 불안심리가 확대되는 가운데, 당장 업무 출장이나 신혼여행 등으로 해외를 떠나야 하는 여행객들도 적지 않다.

이에 여행 예약 플랫폼 와그(WAUG)를 선보이는 와그트래블은 해외여행을 위한 필수 지침 4가지를 5일 발표했다.

와그가 제안하는 안전 해외여행 필수 지침은 해외로 출국하기 전에 미리 준비 및 확인해야 하는 필수적인 내용들이다.

◇여행지의 안전 소식을 미리 확인하자

테러위협, 자연재해 등 출국 전 방문하는 여행지의 위험 수준이 어느 정도인지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외교부에서 운영하는 해외안전여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면 지역별 여행경보 현황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오프라인 이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해외에서 인터넷 환경이 불안정하더라도 필요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개인 위생 및 건강 위한 준비물을 구비하자

질병관리본부에서 운영하는 '해외감염병 NOW 홈페이지'는 국가명 검색을 통해 감염병 발생 상황 및 예방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개인별 여행지에서 지켜야할 전염병 예방 수칙을 확인한 후 이에 맞는 예방 접종, 비상약 구입 등 건강을 지키기 위한 다각적인 준비가 필요하다.

특히 비상약은 현지에서 구입하는 것이 어렵기 때문에 출국 전 미리 구입하는 것이 중요하다.

공항에 위치한 약국에서 출국 전 필요한 약을 마지막으로 구입할 수 있으므로 사전에 위치 및 영업시간을 체크할 필요가 있다.

국내 주요 공항의 국제선에는 각각 인천국제공항 7개, 김포국제공항 1개, 김해국제공항 1개의 약국이 자리해 있다.

◇여행자보험 가입은 필수

반드시 여행자보험에 가입해야 한다. 해외여행 중 현지 병원을 방문할 경우 큰 비용을 부담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일례로 유럽여행 중 급성 맹장염으로 수술을 하게 될 경우 약 1000만원 이상의 금액이 청구되기도 한다.

여행자보험은 해외의료지원, 휴대품 보상 등 나에게 맞는 보장 내용으로 고르면 된다. 와그는 해외의료지원 서비스로 유명한 세계적인 해외 여행자지원 서비스 기업인 어시스트카드와 손잡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여행자보험 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위급한 상황에 대비한 비상 연락망 구축해야

해외에서 예상치 못 한 긴급한 상황에 처했을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기관 목록를 미리 알아보고 연락처까지 확보하는 것을 추천한다.

주요 기관으로는 해외 대형재난 발생 시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영사콜센터, 질병 및 법정감염병 관련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질병관리본부 1339 콜센터 등이 있다.


주요기사